• 언론속의 척편한
  • 척편한병원의 언론보도/방송 소개글 입니다.
제 목[매경헬스] 목디스크가 만성두통의 원인일 수 있어[매경헬스] 목디스크가 만성두통의 원인일 수 있어


 

 

[매경헬스] 최근 실내에서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스마트폰이나 컴퓨터를 사용하는 시간도 늘어났다. 문제는 이러한 전자기기를 사용하면서 시간 조절은 물론 고개를 푹 숙이거나 목을 쭉 내미는 자세를 지속하는 등의 자세 불량이 목과 어깨 근육을 긴장시키고 척수가 압박되어 뻐근하고 저린 통증과 함께 잦은 두통을 남긴다는 것이다. 이는 일자목이나 거북목일 경우 더 쉽게 노출될 수 있고 목디스크와 같은 경추 질환으로 악화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목디스크는 경추 뼈와 뼈 사이의 추간판이 탈출하거나 파열돼 경추신경이 자극 또는 압박을 받아 목과 어깨, 등, 그리고 팔에 통증과 신경학적 증상을 나타내는 질환이다. 과거에는 외상 등의 편타성 손상과 노화로 인한 디스크의 퇴행이 주원인이었지만 최근에는 잘못된 자세와 생활습관으로 인해 발병하고 있다. 또한 자신의 체형에 맞지 않는 베개를 사용하거나 목에 힘이 과하게 들어가는 스포츠 활동을 즐기는 경우에도 발생할 수 있다.

 

주요 증상으로는 목 뒷부분이 항상 뻐근하거나 어깨와 등이 자주 결리는 듯한 느낌이 드는 것이다. 또한 목이 뒤로 잘 젖혀지지 않고 옆에서 볼 때 목뼈가 일자로 퍼져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또 뇌쪽으로의 혈액순환에 영향을 끼쳐 두통이나 현기증, 어지럼증, 이명 등의 증상을 유발한다.

 

목디스크는 초기에 발견하게 되면 도수치료나 물리치료, 체외 충격파 등 보존적인 치료와 함께 내시경레이저와 같은 치료 방법으로 충분히 호전을 기대할 수 있다.

 

목디스크와 같은 경추 질환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평소 자세와 생활습관을 개선해야 한다. 전자기기의 사용을 줄이고 가벼운 스트레칭과 운동을 통해 목 주변의 근육을 강화해야 하며 뭉친 근육을 풀어주는 것이 좋다.

 

[이세형 척편한병원 원장]

 

기사원본>http://www.mkhealth.co.kr/news/articleView.html?idxno=50291

1 | 최종업데이트 2020.09.15